글 관련 동 아시아

신 홍콩보안법 개정 반대시위에 나선 홍콩인들

홍콩이 중국에 반환된 23주년이자 중국의 가혹한 보안법이 개정된날에 수천명의 시위자들이 경찰의 금지법을 어기고 길거리에 나섰다. 7월 1일의 시위는 370명의 검거로 이어졌다. 다수는 허가되지않은 모임에 참여와...

‘위안부’ 다큐영화 ‘주전장’, 전 세계의 관심과 함께 얻은 핍박과 소송

"이 작품은 현재 '위안부' 문제가 어떻게 다뤄지는지 보여준다. 나는 왜 이렇게 많은 사람들이 이 문제를 지우려고 많은 시간과 애를 쓰는지 알고 싶었다."

대만은 인정받지 못한 나라인가?

"국제적 단체는 분리되어 있는 대만과 중국의 상태 유지에 만족을 하나 양쪽 나라에서는 어떤 정치적 세력이 변화를 추구하고 있다. " 

Larisa Pak은 아프가니스탄과 국경인 타지키스탄의 척박한 땅에 있는 마지막 한국인이다

1930년대 러시아정부에 의해 최고 200,000명의 한국인들이 러시아 극동지방으로부터 중앙아시아로 강제이주 당했다.

일본에서 치한을 신고하면, 어떻게 될까?

「혹시 한 번 더 이런 피해를 입는다면, 자기자신의 무력과 경찰의 비협조로 인해 피해자가 실패할 것이다.」

외국인 노동자 수용 확대 두고 엇갈리는 일본 여론

앞으로 일본은 저출산●고령화로 인한 인력난으로 외국인 근로자 확보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으로 보인다.

그림으로 필리핀의 인권침해 실태와 사회 부조리를 고발하는 학생들

"우리 청소년들도 무차별적인 살해, 불필요한 헌법개정, 전쟁 그리고 빈부격차 등 주변에 어떤 일이 벌어지고 있는지 충분히 알고 있습니다. 그들의 작품만 봐도 알 수 있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