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관련 남아시아

‘사이버 전사’ 조직이 페이스북 상에서 인도 여성 협박

살해나 협박을 시사하는 위협-특히 여성을 대상으로 한 경우- 실생활에서 법적 처벌을 받을 수 있다.

방글라데시, 성인 사이트 560개 차단

방글라데시의 종교는 이슬람교가 대다수이다. 많은 사람들이 온라인을 통해 음란물이 퍼지고 소비되는 것에 우려를 표하고 있다. 그러나 방글라데시는 또한 민주주의 국가이기도 하다.

Travel 2.0: 인터넷은 어떻게 인도 여행을 바꾸고 있는가?

여행에 대한 충동은 오늘날 그 어느 때보다 강하며, 테크놀로지의 발전과 블로거들은 이 거대한 나라를 더 쉽게 탐험할 수 있도록 만든다.

‘국민총행복'을 강조한 부탄의 전 국왕, 환갑을 맞다

권력보다는 국민의 행복을 염원한 왕으로서, 지금도 널리 사랑받고 있는 부탄의 제 4대 국왕 지그메 싱계 왕축. 그의 60번째 생일을 맞아 많은 축하의 메세지가 전해지다.

‘원 빌리언 라이징’ 여성운동의 선봉에 선 인도

'여성에 대한 폭력'에 반대하는 캠페인 '원 빌리언 라이징'. 인도가 그 선봉에 섰다.

42년의 전쟁범죄, 방글라데시를 단결시키다

1971 방글라데시 독립전쟁에서 반인륜적 범죄를 저지른 전범이 사형 대신 종신형 판결을 받자, 분노한 사람들은 거리로 나와 전범의 사형을 촉구하는 시위를 벌였다. 지금도 시위는 샤흐백에서 계속되고...

허니 싱의 ‘여성 혐오’가사 발리우드를 분열시키다

인도의 인기 래퍼 허니 싱(Honey Singh)의 신년 공연이 공연 취소를 요청하는 청원서가 온라인 상 크게 퍼지면서 결국 취소되었다. 첫 정보 보고서(FIR) 또한 허니 싱에 반대하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