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1/28

글 / 2014/01/28

한국: 한국정부 고등학교 역사 교과서를 다시 쓴다는 비난 받다

일본 식민지배 시기처럼 역사적으로 가장 논란이 되고 있는 부분을 미화시킨 보수적 고등학교 역사 교과서가 여러 주 동안 뜨거운 논쟁의 대상이 되어 왔다.

한국: 노인들의 맥도날드 불매운동 ‘맥 해결책'을 얻어 내다

한국 노인들이 맥도날드에서 감자 튀김이나 커피만 시켜놓고 아침 새벽부터 저녁 늦게까지 장시간을 보내는 것이 뉴욕시의 해드라인을 장식했다. 이후 이 노인들의 불매운동은 맥해결책을 얻어내게 하였다.

한국: 내부고발자에게 정치적 보복?

서울 수서 경찰서 전 수사과장인 권은희씨는 상부로부터 국정원의 선거 조작 의혹에 대한 수사범위를 줄이라는 압력과 '부당한 지시'를 받았다고 지난해 여름 폭로했고, 이번에 진급에서 탈락했다.

한국: 대통령이 SNS 유언비어에 선제공격을 선언하다

SNS 검열에 관한 박 대통령의 최근 공식발언이 한국의 인터넷 사용자들을 염려케 했다. 많은 트위터 사용자들은 우려의 목소리를 냈고, SNS를 이용한 지난 대선 스캔들을 언급했다.

한국: 영화 ‘변호인'의 흥행이 대성공인 이유

한국 영화 '변호인'은 인권변호사로 시작해 독재정권에 저항했던 노무현 전 대통령의 젊은 시절을 그려낸 영화로서 개봉된지 겨우 열흘 만에 400만이 넘는 관객을 동원했다. 이런 배경이 분석되었다.

한국: 국회 의원이 반국가적 활동을 한 사람에게 변호사 접견권 부인하는 법안을 발의하다

여당 국회의원 김진태가 '반국가 활동'을 한 혐의를 받은 범죄자들에게 변호인 접견권을 부인하거나 또는 상당히 제한하는 법안을 발의했다. 이것은 온라인에서 뜨거운 논쟁을 일으켰다.

한국: 정부당국 비판의 소리를 ‘유사'보도로 규정

한국 언론규제 당국은 최근 몇몇 보도 프로그램을 "유사보도"라 부르며 이들을 부정했다. 언론인들과 언론매체 종사자들은 이번 결정을 독재시대와 비교하며 혹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