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e all those languages up there? We translate Global Voices stories to make the world's citizen media available to everyone.

한국: 내부고발자에게 정치적 보복?

여성경찰관이자 서울 수서 경찰서의 전 수사과장인 권은희씨는 자신의 부서가 상부로부터 국정원의 선거 조작 의혹에 대한 수사범위를 줄이라는 압력과 ‘부당한 지시'를 받았다고 지난해 여름 폭로했다. 인터넷 사용자들은 권씨를 격찬했지만, 용감한 행동에 대해 그녀는 댓가를 치르는 듯 하다; 한국 언론 [ko]은 권은희 씨가 ‘그녀의 자질과 이력으로 볼 때 확실한 것'으로 간주됐던 진급을 하지 못했으며, 다시 한번 진급의 기회를 놓치면 법에 의해 4년 내로 퇴직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많은 사람들이 이것이 정치적 의도가 있는 결정이라고 의심하는 가운데 유명한 시민기자인 미디어 몽구는 이것은 ‘무서운 복수‘ [ko]라고 말하며 권은희씨의 폭로 하이라이트 영상을 올렸다.

첫 댓글 달기

Authors, please 로그인 »

가이드라인

  • 관리자가 모든 댓글을 리뷰합니다. 동일한 댓글 두 번 입력시 스팸으로 간주됩니다.
  • 타인을 배려하는 댓글을 남겨주세요. 외설적인 내용을 담고 있거나 특정 개인이나 집단에 인신 공격하는 댓글은 삭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