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e all those languages up there? We translate Global Voices stories to make the world's citizen media available to everyone.

이집트, 블로거가 목격한 타흐리르 광장의 충돌

어제, 수백만의 이집트인들은 도처에서 무라바크 정권에 대항하여 시위를 벌였다. 바헤이 엘 딘(Bahey El-Din)은 카이로와 이집트 전역에서 진행된 평화적인 시위에 대하여 다음과 같이 전했다.

이집트 전역의 순수 시위자들의 숫자는 어제 8백 만명을 넘어섰다. 알렉산드리아는 1백 5십만, 카이로는 2백 만이 넘게 운집한 것으로 집계됐다. 그들은 완전히 평화적이었고, 많은 언론사들이 이들의 시위 분위기를 ‘흥겹다’, ‘축제 같다'고 표현했다.

그 날 밤 무라바크가 연설을 했다. 나 자신을 포함해서 많은 사람들이 이 것은 현 정권에게 좋은 결정이라고 보았다. 무라바크의 연설이 끝난 후, 사람들은 두 무리로 나누어졌다. 한 쪽은 이를 좋은 이니셔티브로 보고 결정을 받아들이는 반면, 다른 측은 무바라크가 퇴진할  때까지 카이로 중심지에서 시위를 이어가기를 원했다.

라파톨로지는 여기에 왜 무라바크의 제안이 불만족스러운 지에 대해서 썼다.

나는 어떻게 무라바크가 적법하지 못한 의회를 통해서 헌법을 개정하려고 드는지 모르겠다. 현 의회는 의혹이 심한 선거를 통해서 수립이 되었고, 아직도 재판부가 이 의혹을 해소하지 못한 상태이다. 그런 의회가 어떻게 헌법을 개정할 수 있는 권한을 가진단 말인가?

그러나 몇 시간이 지나지 않아서, 연속적인 사건들이 카이로에서 일어났다. 바헤이 엘딘은 여기에 그 때 일어난 일에 대한 자신의 경험담을 진술했다.

많은 사람들이 문자 메시지를 통해서 모한데신(Mohandeseen)에서 무라바크에 저항하는 대규모 시위가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 다른 사람들은 시위에 참여할 경우 70 이집트 파운드(LE)를 받게 된다는 문자 메시지를 받았다. 내 어머니는 내게 말하길 무라바크 지지자들에게 왜 거리에 나가냐고 물으면 다음과 같은 대답을 듣는다고 했다. “우리 각자는 200 이집트 파운드를 받아.” 라디오, TV 산업 종사자들 뿐 아니라 정유  업체의 직원들도 거리에 나가서 무라바크를 위해 시위를 한다는 뉴스를 들었다.
Clashes in Tahrir Square
친무라바크 시위자가 반무라바크 시위자에게 돌을 던지고 있다.

나세르 나우리(Nasser Nouri)가 촬영한 사진, 크리에이티브 커머즈 라이센스에 의해서 저작권이 보호된다.

라파톨로지 역시 여기에 오늘 번화가에서 일어났던 충돌에 대하여 글을 남겼다.

무라바크는 그의 이름을 널리 알려지게 한 만행을 계속하고 있다. 그는 자기 국민을 죽이고 있다. 타흐리르(Tahrir)와 알렉산드리아의 시위자들은 아무 것도 하지 않은 채 앉아 있었다. 그런데 갑자기 민간인 복장을 한 사람들이 나타나 그들에게 돌을 던졌다. 군대는 이들 폭력배들에 대해 경고했지만, 그들은 아직까지 아무 간섭도 하고 있다. 시위대는 이 폭력배들 중에 한 명을 사로잡았고, 그가 무라바크의 국가 안보원(National Security) 소속임을 알게 됐다.

바헤야(Baheyya)는 어떻게 친무라바크 시위자들이 말을 사용해 반무라바크 시위자들을 공격했는지 기록했다.

말 위에 올라탄 무리들은 마치 야만인 약탈자들처럼 시위자들을 때려잡았다. 제복을 입은 경찰, 국민민주당 당원들과 공무원들은 이집트 국기와 무라바크의 사진을 높게 들어 올려서 그들이 무바라크를 지지함을 표명하며 행군했다.

제이노비아(Zeinobia)는 여기에 그 때 공격을 당한 사람들이 시위자만이 아님을 진술했다.

외신들도 공격을 받았고 모욕을 당했으며, 그들의 취재 도구들이 크게 손상을 입었다. 카이로에서 무라바크의 폭력배들에 의해 앤더슨 쿠퍼(Anderson Cooper) 가 공격을 받았다. 국민민주당 폭력배들은 알 쇼로우크(Al Shorouk) 신문사 본사 안으로 뚫고 들어가려 했고, 생명과 건물을 지키기 위해 여기에 몸을 피한 언론인들을 공포에 떨었다.
Protesters under attack
이집트 블로거 @BooDy가 그의 상처를 휴지로 감싸고 있다.

나세르 나우리(Nasser Nouri)가 촬영한 사진, 크리에이티브 커머즈 라이센스에 의해서 저작권이 보호된다.

그러나 군대는 어디에서 무엇을 하고 있었다는 말인가? 제이노비아는 이 모든 과정에서 군대가 한 역할에 대해서 다음과 같이 고민했다.

- 왜 군대는 그 폭력배들이 그 같은 무기를 들고 시위 현장에 나타나도록 방관한 것일까?
– 왜 군대는 그 폭력배들이 시위자들을 그처럼 공격하도록 놔두었을까?
군대가 우리를 팔았든지 아니면 군대의 지휘관들이 우리를 판 것이다.

아마도 우리는 무라바크가 어제 연설에 전하고자 했던 진의를 파악하지 못했었을 수도 있다. 바헤야는 어제 연설의 행간을 읽은 내용을 적었다.

어제 무라바크가 전하려고 했던 메시지는 “모두 ‘혼란과 질서’ 중 하나 선택을 하라”이다. 이 말의 실체는 ‘그의 지배와 그의 폭력’ 가운데 하나를 택하라는 것이다.

마지막으로, 나와라 넴(Nawara Negm)은 모든 이집트인들이 타흐리르 광장으로가 시위에 합류할 것을 요청했다.

어제 시위에 참석했던 모두는 지금 당장 타흐리르 광장에 나가기를 요청하는 바이다.

이 포스트는 2011년 이집트 시위에 대한 우리의 특별 보도의 일부이다.

1 댓글

댓글 참여

Authors, please 로그인 »

가이드라인

  • 관리자가 모든 댓글을 리뷰합니다. 동일한 댓글 두 번 입력시 스팸으로 간주됩니다.
  • 타인을 배려하는 댓글을 남겨주세요. 외설적인 내용을 담고 있거나 특정 개인이나 집단에 인신 공격하는 댓글은 삭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