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e all those languages up there? We translate Global Voices stories to make the world's citizen media available to everyone.

한국: 천안함 침몰에 의문을 제기한 영화 상영 중지

천안함 침몰사건에 대한 정부의 조사결과에 의문을 제기하는 다큐 영화가 한국의 주요 영화 체인에서 상영이 중지 되고 있다. 영화 감독뿐만 아니라 한국의 영화 계가 상영 중지 결정에 대해서 분노하며 항의하고 있고, 또한 네티즌들도 이를 표현의 자유에 대한 범죄로 규정하고 심지어 영화 체인에 대한 관람거부 운동을 활발히 벌이는 등 아주 빠른 반응을 보이고 있다. 

An official movie poster of the Cheonan Project, Fair Use Image

An official movie poster of the Cheonan Project, Fair Use Image

한국의 가장 큰 영화 체인 중의 하나인 메가박스는 2010년 3월 46명의 인명 손실을 낸 천안함 침몰 사건의 배후에 정말로 북한이 있는지에 대한 의문을 제기하여 논란이 된 영화 “천안함 프로젝트 [ko]상영중단을 결정했다. 비록 한국 주도의 국제 조사단의 조사에서 북한 어뢰가 배를 침몰시켰다고 결론을 냈지만 여전히 풀리지 않는 질문들이 있고, ‘천안함 프로젝트'는 배가 암초나 북한 소유가 아닐 수 있는 미확인된 잠수함 같은 것에 부딛쳤을 지도 모른다는 또 다른 설명들을 보여주고 있다.

영화는 시작부터 힘들었다. 한국 해군 관리들과 천안함 유족들이 영화가 의도적으로 사실을 외곡하고 있다며 상영중지를 위한 소송을 냈었다 [ko]. 그러나 법원은 ‘단지 질문 또는 의심을 제기 했다고 언론의 자유를 제한할 수 없다'고 소송을 기각했다 [ko]. 

메가박스는 신원 미상의 보수 그룹들이 영화관 밖에서 시위를 하겠다고 전화로 협박하여 안전을 이유로 영화 상영을 철회해야 했다고 강조했다 [ko]. 

 

이 논란이 주요뉴스가 되고 영화에 대한 수많은 국민들이 관심을 가짐에 따라, 영화상영 철회로 인해 더 많은 영화관에서 상영하고 있다 [ko]. 몇몇 네티즌들은 복합상영관 체인이 영화의 낮은 수익성에 기초해서 상영중지 결정을 내리고, 협박한 적이 없다고 하는 보수 그룹들을 비난하고 있다고 했고 [ko], 반면 몇몇 네티즌들은 한걸음 더 나아가 영화 체인의 관람 거부를 제안했다. 

첫 댓글 달기

Authors, please 로그인 »

가이드라인

  • 관리자가 모든 댓글을 리뷰합니다. 동일한 댓글 두 번 입력시 스팸으로 간주됩니다.
  • 타인을 배려하는 댓글을 남겨주세요. 외설적인 내용을 담고 있거나 특정 개인이나 집단에 인신 공격하는 댓글은 삭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