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05

글 / 2017/07/05

사우디 군사연합과 후티 반군 사이에 가로막혀, 사방에서 곤욕을 치르는 예멘 언론인들

예멘의 언론 자유가 "종말" 위기에 처하다.